애터미 선장 박한길 회장

글로벌 번역이 가능합니다.
You can translate,您可以翻译


영혼을 소중히 여기는 기업 애터미

하나님께서는 하나님이 지으신 만물을 다스리고 관리하도록 하기 위해서 사람을 창조하셨습니다.
기술이 아무리 발전하고 세상이 아무리 변해도 사람이 가장 소중합니다.
애터미는 모든 가치의 중심에 사람이 있다고 확신합니다.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조된 사람은 그 자체로 모든 것의 목적입니다.
애터미 사훈의 첫 번째가 바로 `영혼을 소중히 여긴다`인 것도, 경영목표가 `고객의 성공`인 것도, 절대품질 절대가격의 원칙을 지켜나가는 것도 모두 사람을 위한 것입니다.
영혼을 소중히 여기는 소비자중심 네트워크마케팅 기업 애터미, 창업 이후 지금까지 그래 왔듯 앞으로도 애터미는 무엇보다 사람을 가장 사랑하는 기업으로, 그리하여 우리 사회와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는 기업으로 남아있을 것입니다.

About 夢想

경력

現 애터미 주식회사 회장
現 WFDSA CEO Council 위원 (2019~)
現 한국직접판매산업협회 회장 (2019~)
한국직접판매산업협회 부회장 (2015~2018)
사단법인 한국식품영양과학회 부회장 역임 (2013)
한국특수판매공제조합 이사 (2013)
주식회사 IM-KOREA.COM 대표이사 (1999~2002)

학력

우송대학교 경영학과 박사학위 취득 (2020)
우송대학교 경영학과 석사학위 취득 (2016)
경기대학교 무역학과 졸업 (1985)
광주 살레시오 고등학교 졸업 (1977)

직접판매를 만나다

30대 초반, 호주 출장길에서 직접판매를 알게 됐습니다.
직접 써보고 나서 품질과 가격에 만족한 사람이 그 제품을 친척과 친구, 지인에게 소개하고, 소개받은 사람이 또 다시 다른 사람에게 소개하는 유통, 시간이 지날수록 소비자가 늘어나고 이에 따라 수입이 늘어나는 사업이었습니다.

국내에 돌아온 후 판매원으로 직접판매에 뛰어들었습니다.
최고직급자까지 올라갔었지만 좋은 제품 싸게 판다는 원칙에 충실한, 이상적인 직접판매는 아니었습니다.
이후 원칙적인 직접판매를 구현하고 있는 회사를 찾아 다녔지만 끝내 만나지 못했습니다.

애터미를 시작한 것은 ‘없으면 만들자’라는 생각 때문이었습니다.

애터미를 시작하다

전북 익산의 한 허름한 오리탕집과 고단한 세파에 찌들어 있는 열 일고여덟 명의 사람들, 언제 멈춰서도 이상하지 않을 중고차와 병색이 완연한 채 애터미 설명을 하고 있는 나…

지금 생각하면 참으로 절묘한 조합이지만 애터미의 시작은 그랬습니다.

애터미라는 신생 직접판매 기업에 투자하려는 사람은 없었습니다. 판매원을 하려는 사람조차도 만나기가 쉽지 않았습니다.
그 자리에서 익산에서 가장 좋은 아파트에 살게 해준다거나 임페리얼마스터가 되면 현금으로 10억을 준다는 말을 했습니다.

아마도 거의 대부분은 몽상(夢想)이라고 여겼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 말들을 한 줌 희망의 불씨로나마 여긴 이들은 임페리얼마스터가 되었고 현금 10억원을 받았습니다.

세계 속의 애터미를 향해

아주 큰 것은 보이지 않습니다.
그 보이지 않는 것도 믿을 수 있을 때, 비로소 보이지 않을 만큼 커다란 성공을 할 수 있습니다.
보이지 않는 것을 믿는다는 것은 쉽지 않지만 보이는 것만을 믿고 보이는 것만을 따라가면 보이는 것만큼만 성공할 수밖에 없습니다.
애터미는 전 세계 모든 소비자들이 애터미가 판매하는 제품을 애용하는 그날을 몽상합니다.

10년 전의 몽상이 오늘의 애터미를 만들었듯, 오늘의 애터미가 꿈꾸는 몽상이 10년 후, 100년 후의 애터미를 만들 것입니다.
비록 지금은 보이지 않을지라도 저와 애터미와 그리고 모든 애터미인은 지구상 모든 곳에서 모든 소비자들이 애터미를 만날 수 있으리라는 것을 믿습니다.

#박한길 #애터미회장 #애터미선장 #ATOMYBOSS

애터미 회원등록을 원하신다면 아래 SNS 메신저로 요청하십시요.
또는 회원가입 버튼을 클릭하시고 소통하세요.